본문 바로가기
운동 일지

호카오네오네 클리프톤7

by ken! 2021. 1. 24.
호카오네오네

러닝화 하나를 더 장만했다. 2켤레를 번갈아가며 신으면 신발의 기능성 유지에 더 좋고 더 오래 신을 수 있다고해서 평소 눈독들이던 녀석을 업어왔다. 하나만 신으면 땀에 젖은 후 마를새없이 신게 되어 빨리 해진다는 말에 쉽게 납득이 갔다. 하나를 더 살 이유로 충분했다.
호카오네오네. 쿠션 두께가 엄청 크지만 그에비해 무게는 말도 안되게 가볍다. 쿠션감이 좋고 가벼워서 발이 편하다. 바닥이 넓어 안정적이고 발을 접지를 일이 없다.
실제로 신고 뛰어보니 이렇게 발이 편할 수 없다. 충격을 쭉쭉 흡수해주는 것이 느껴졌다. 발이 편하니 곧바로 기록 향상으로 이어졌다. 다만 와이드로 사서 그런지 왼발이 신발 안에서 살짝 노는 느낌이다. 속도를 올리자 발바닥 마찰이 심해져 10km 이상 뛰면 물집이 잡힐것같다. 신발끈을 좀 더 세게 조여매야 할 듯 하다.

호카오네오네
호카오네오네 클리프톤7

댓글0